작성자 김형주
작성일 2012-03-09 (금) 16:12
ㆍ추천: 0  ㆍ조회: 1365      
번역서의 표기법을 고민하다

최근에 존 채드윅(John CHadwick)이 지은 ‘The Decipherment of Linear B’의 번역을 맡았다. 이 책은 케임브리지대출판부가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선형문자 B를 좀 더 읽기 쉽게 펴낸 칸토(Canto) 에디션이다. 그런데 이 책의 목차를 보면 다음과 같은 참고문헌 표기가 눈에 들어온다.

After J. Friedrich, Entzifferung verschollener schriften und sprachen (Berlin, 1954); English edition, Extinct Languages (New York, 1957)

이 표기에 따르면 요한네스 프리드리히가 1954년에 펴낸 독일어판이 1957년에 영어판으로 번역되었음을 알 수 있다. 이와 관련하여 존 채드윅(케임브리대 언어학과) 교수가 영어판을 참고했음을 감안할 때, 이 표기 방식에는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. 그것은 번역자의 이름이 누락되어 있다는 점이다. 이러한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시카고 양식에 따라 표기하면 다음과 같다.

Friedrich, Johannes. Entzifferung verschollener schriften und sprachen. Berlin: Göttigen und Heidelberg, 1954. Trans. Frank Gaynor. New York: Philosophical Library, 1957.

그런데 이 표기 방식에도 여전히 아쉬운 점이 있다. 그것은 영어판으로 번역할 때 책의 제목을 동일하게 정하지 않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지 않은 것이다. 이를 국내 문헌에 반영할 경우, 다음과 같이 사용할 것을 추천하다.

프리드리히, 요한네스(Friedrich, Johannes). 해독되지 않은 문자와 언어(Entzifferung verschollener schriften und sprachen). 베를린: Göttigen und Heidelberg, 1954. 프랭크 게이너(Frank Gaynor) 역. 사라진 언어들(Extinct Languages). 뉴욕: Philosophical Library, 1957.

[주의] 개인의 어문저작물을 무단으로 스크랩할 경우, 저작권심의조정위원회에 심의를 의뢰하여 피해보상을 청구할 수 있습니다.
  0
200
4 신문기사를 참고해도 되나요? 2012-07-08 7180
3 번역서의 표기법을 고민하다 2012-03-09 1365
2 어느 신문기자의 고백 2012-03-09 802
1 코리아헤럴드 인터뷰 기사 [5] 2008-04-04 1921
1